공주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로 화재피해 예방

공주
공주소방서, 차량용 소화기 비치로 화재피해 예방
  • 입력 : 2020. 07.03(금) 12:22
  • 정민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공주/CTN]정민준 기자 =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날이 점차 더워지면서 차량 운행 시 과열로 인한 화재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시민들에게 차량용 소화기에 대한 중요성을 홍보하고 나섰다.

차량화재는 주로 장거리 운행 도중 과열 등으로 인한 전기·기계적 요인이나 교통사고로 발생하며 연료나 각종 오일류 등으로 인해 연소 확대가 매우 빠른 만큼, 초기진압을 위해서는 반드시 차량용 소화기가 필요하다.

'차량용 소화기'는 진동시험을 해 내용물이 새거나 파손, 또는 변형이 생기지 않는 제품으로 소화기 본체용기 상단에 ‘자동차겸용’이란 표시가 되어있으며, 운전석 부근의 사용하기 쉬운 위치에 설치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정기적인 차량점검은 화재와 사고 발생률을 크게 줄일 수 있다"며 "탑승자의 안전을 확보하고 화재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반드시 차량용 소화기를 비치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