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칠성초, 편지는 편견 없는 세상을 싣고

괴산
괴산 칠성초, 편지는 편견 없는 세상을 싣고
  • 입력 : 2020. 07.13(월) 12:48
  • 박철우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칠성초 특수학급의 이름을 딴 '민들레 우체통'을 마련(활동 모습)
[교육/CTN] 박철우 기자 = 괴산 칠성초(교장 김덕여)는 7월 13일(월)부터 7월 17일(금)까지 장애 인식개선을 위해 칠성초 특수학급의 이름을 딴 '민들레 우체통'을 마련하여 장애에 대한 궁금증을 학생들에게 편지로 받고, 답장으로 그에 대한 답변을 보내는 활동을 실시하여 편견 없는 학교생활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했다.

이는 현재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병으로 인한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학생 개인별 궁금증에 대한 답변을 제공함으로써 수준별, 개인별 장애 인식개선 교육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학생들이 받게 되는 답장은 개인별 궁금증에 대한 답변과 함께 장애인을 대하는 기본예절, 그리고 개인별 점자 이름을 붙인 자 (자폐성 장애를 가진 디자이너가 디자인한 제품) 등이 포함될 예정이다.

칠성초등학교 전교학생회 부회장 엄태건 학생(6학년)은 "평소 장애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어 뜻깊은 활동이었다." 고 소감을 밝혔고, 특수교사 진정은은 "장애에 대한 편견 없는 세상으로 나아가는 첫걸음을 시작하게 된 것 같아 의미가 크다." 며 기대의 소감을 밝혔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