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폐건전지 및 종이팩류 새 것으로 바꿔가세요!

서산
서산시, 폐건전지 및 종이팩류 새 것으로 바꿔가세요!
- 다쓴 건전지 새건전지로, 우유갑은 휴지로
  • 입력 : 2020. 08.04(화) 09:50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서산/CTN]가금현 기자 = 서산시(시장 맹정호)가 재활용가능자원 교환사업을 연중 시행하고 있다.

재활용 활성화 및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진행되는 사업으로, 폐건전지 및 종이팩 등을 다른 자원으로 교환하는 사업이다.

폐건전지는 니켈, 알카라인, 리튬, 산화은 전지 등이 교환 대상이고, 10개를 모으면 새 건전지 1개다.

종이팩은 우유팩, 쥬스팩, 두유팩 등이 대상이며, 종이팩 0.5kg당(우유팩 1000ml 기준 18개) 두루마리 화장지 1롤로 가까운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서 교환이 가능하다.

단, 종이팩의 경우 내용물을 비워야 하며, 물로 헹군 후 건조한 무게다

상반기에는 폐건전지 수거함 300개를 구입해 아파트, 읍면동행정복지센터 등에 배부했다.

하반기에는 '폐건전지 집중수거기간'을 운영하고, 공동주택 중심으로 종이팩 수거대 30대를 배부해 시민들의 적극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맹정호 시장은 "재활용품을 잘 활용해 우리 시 폐기물도 줄이고, 환경도 살리고, 자원도 절약하는 서산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19년 폐건전지 12톤, 종이팩 24톤을 수거해 재활용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