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성연면 인구, 1만 5천명 돌파

서산
서산시 성연면 인구, 1만 5천명 돌파
- 40세 이하 인구가 전체 인구 63% 차지..읍 승격 준비해야 한다는 목소리 일어
  • 입력 : 2020. 08.04(화) 09:56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성연면 전경
[서산/CTN]가금현 기자 = 서산시 성연면이 첨단복합도시의 면모를 갖춰가며 가파른 인구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3일 기준, 성연면 인구는 총 15,021명으로, 지난 2018년 9월 인구 1만 명을 돌파한 후 불과 1년 10개월 만에 5천명의 인구가 늘었다.

시의 7월 말 기준 인구는 17만 9,418명으로 전월 대비 240명 증가했는데, 성연면은 193명이 늘며 시 인구 증가를 견인했다.

특히, 시 평균연령이 43.5세인데, 성연면은 40세 이하 인구가 9,418명으로 전체 인구의 63%를 차지한다.

성연면은 첨단복합산업단지인 서산테크노밸리 등 양질의 일자리 제공과 대규모 아파트단지 조성 붐으로 인구가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

산업단지 진입도로 등 도시기반 정비, 문화·복지 시설 확충 등 시의 체계적인 개발 정책과 동시에, 내년 말 서산테크노밸리에 수영장과 도서관 등을 갖춘 복합형 국민체육센터가 들어서면 인구 증가가 더욱 가속화될 전망이다.

주민들 사이에서는 인구 2만 명 돌파에 대비해 지금부터라도 읍 승격을 준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

지방자치법에 따르면 읍(邑) 설치를 위한 법적요건은 인구 2만 명 이상이다.

시는 성연면의 인구가 지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보고 서산교육지원청과 함께 유아전용 실내체육관 건립도 추진하는 등 최적의 정주여건 조성과 주민편의 시설 확충에 힘을 쏟고 있다.

김종길 성연면장은 "성연면은 농촌과 도시가 조화를 이루며 서산시 발전을 견인하는 핵심축으로 빠르게 자리 잡고 있다"라며 "원주민과 전입 주민 간 소통, 기업과 지역주민과의 상생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