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오세현 아산시장, 집중호우 피해 현장 방문

포토
[포토]오세현 아산시장, 집중호우 피해 현장 방문
- 신속한 호우피해 실태조사 및 응급복구 당부
  • 입력 : 2020. 08.04(화) 15:42
  • 조성찬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문화예술
스포츠
연예
동영상
오세현 아산시장이 이재민 대피장소인 신동 신리초등학교를 방문해 이재민을 위로하고 있다. 4일 15시 기준 이재민 수는 약 214명이다.
[아산/CTN]조성찬 기자 = 오세현 아산시장은 4일, 관내 집중호우 피해 현장을 방문해 주민을 위로하고 신속한 호우피해 실태조사 및 응급복구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당부했다.

이날 오 시장은 이재민 대피 장소인 신동 신리초등학교를 비롯해 염치읍 곡교1리 마을회관, 송악면 유곡리·평촌3리, 배방읍 남동교차로·세교리·윤정사, 염치읍 석정2리 등을 찾아 관계 공무원과 관계자를 만나 대책을 논의했다.
곡교1리 마을회관 인근에 어제 오후 긴급하게 쌓은 임시 축대 주변에서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현재 아산시는 읍·면·동 및 부서별 업무에 따라 누락 없는 피해 상황 집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복구를 위한 장비 확보와 자원봉사자 모집 등 복구체계를 갖추고 있다.

한편, 시는 이번 집중호우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특별 재난지역 선포 건의를 준비 중이다.
오세현 아산시장이 김성찬 아산소방서장으로부터 송악면 유곡리 실종자 수색상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있다.
송악면 유곡리 산사태 현장에서 관련 대책을 논의하는 오세현 아산시장
폭우로 도로가 유실된 송악면 평촌3리 현장을 살펴보는 오세현 아산시장
오세현 아산시장이 하부가 침수된 남동교차로를 찾아 복구 현황에 대한 보고를 받고 있다.
토사 유출 등 피해가 심한 배방읍 세교리 현장을 둘러보는 오세현 아산시장과 관계 공무원
배방읍 윤정사 현장을 찾은 오세현 아산시장
농경지 침수가 발생한 염치읍 석정2리 현장
집중호우 이전 모습(위, 네이버지도 캡처), 집중호우 이후 도로가 유실된 송악면 평촌3리(아래)
조성찬 기자 sungsoi@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