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디지털혁신국회가 세계의 모델이 되도록 큰 역할 해주길 바란다"

국회
박병석 국회의장, "디지털혁신국회가 세계의 모델이 되도록 큰 역할 해주길 바란다"
  • 입력 : 2020. 08.05(수) 11:59
  • 이승조 기자
국회ㆍ의회
국회
의회
[국회/CTN]이승조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은 5일 의장집무실에서 김병관 전 국회의원을 '국회의장 디지털혁신자문관'으로 위촉했다.

박 의장은 "국내 최고 수준의 IT 전문지식과 경영혁신역량을 갖추고 국회 의정활동 경험까지 보유한 김병관 전 의원이 디지털혁신자문관으로 적격자"라면서 "우리 국회의 전자투표시스템이 세계의 모델이 된 것처럼 디지털혁신국회도 세계의 모델이 되도록 큰 역할을 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김병관 디지털혁신자문관은 "여러 의견을 수렴해 국회가 혁신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답했다.

김병관 디지털혁신자문관은 국회 벤처조직 ‘디지털 국회 추진단’과 협업하며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입법지원시스템 개발계획인 「디지털대혁신 마스터플랜」수립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위촉식에는 전상수 입법차장, 조용복 사무차장, 복기왕 의장비서실장, 최종길 정무수석비서관, 이용수 정책수석비서관, 한민수 공보수석비서관, 박선춘 기획조정실장 등이 참석했다.
이승조 기자 saja10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