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시장, '농촌마을 만들기' 사업 현장 점검

충주
조길형 시장, '농촌마을 만들기' 사업 현장 점검
- 추석연휴 앞두고 시설 안전검점 및 지역 주민, 관계자 의견 청취 -
  • 입력 : 2020. 09.25(금) 09:36
  • 박철우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조길형 시장이 농촌마을 현장 방문, 점검을 하고있다.(9.24)
[충주/CTN] 박철우 기자= 조길형 충주시장이 농촌 활성화를 위한 핵심 사업 중 하나인 농촌마을 만들기 사업 준공지구 현장 확인에 나섰다.

조길형 시장은 22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충주시 읍·면 지역의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과 창조적 마을만들기 사업 준공지구를 직접 시찰하며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방문한 장소는 △주덕읍 삼방·풍덕마을 △대소원면 다목적회관 △금가면 도촌리 효소찜질방 △엄정면 추평리 어울림센터 △앙성면 공용주차장 등 6개소이다.

조 시장은 농촌마을에 조성된 다목적 체육시설 및 마을회관, 어울림센터 등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해 임시 폐쇄된 공공시설 건물에 대해서도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또한, 지역 주민 및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마을 만들기 사업은 지역 주민이 주체가 되어 구성된 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마을역량에 맞는 단계별 지원 사업을 통해 공동체 신뢰형성 및 마을 자원 보전 등 가치 인식 향상을 꾀하는 정책 사업이다.

시는 매년 4~5개소의 마을만들기 사업을 추진하여 노후된 농촌마을의 기초기반시설 조성 및 지역경관개선 등을 통해 주민 생활 불편 개선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길형 시장은 "지역 주민들의 소중한 의견들을 잘 반영해 실효성 있는 마을 만들기 사업이 진행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며 "주민 여러분들께서도 꾸준한 관심과 성원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