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위기아동 보호 및 지원 위해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창원시
창원시, 위기아동 보호 및 지원 위해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 창원시여성폭력관련시설-아동보호담당부서 협업 추진
  • 입력 : 2020. 10.16(금) 20:02
  • 방미희 기자
경남
경남도
창원시
김해시
양산시
밀양시
사천시
진주시
통영시
거제시
함안군
창녕군
의령군
합천군
산청군
하동군
거창군
함양군
남해군
창원시가 위기아동 보호 및 지원 위해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했다.
[창원/CTN]방미희 기자 =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지난 15일 오전 10시 시청 제2별관 2층회의실에서 정혜란 제2부시장 주재로 아동학대 위기개입 및 지원을 위한 여성폭력시설장과 아동보호담당부서간의 지역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아동학대 범죄의 처벌등에 관한 특례법 개정과 관련 전담부서 신설에 따라 지역 내 민·관 네트워크 구축과 위기아동 보호·지원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회의 진행은 관련법 개정에 따른 아동학대 조사 및 지원 처리절차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보호아동에 대한 다양한 방식으로의 접근과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성폭력, 가정폭력, 성매매피해자 지원시설)에서의 현장에서 느낀 업무 협력방안 논의,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다양한 방안모색 등의 시간으로 진행됐다.

정혜란 창원시 제2부시장은 "위기아동 보호를 위해 각 분야에서 구체적인 정보공유와 촘촘한 네트워크 통해 보다 실효성 있는 지원체계 마련이 필요하다"며 "보호 아동의 돌봄과 치유를 통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민·관 모두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방미희 기자 dore146@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