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에 '총력'

부여
부여군,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에 '총력'
  • 입력 : 2020. 10.21(수) 11:19
  • 임종복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부여/CTN]임종복 기자 = 부여군(박정현 군수)이 최근 강원도 화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을 예방하기 위한 방역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앞서 충청남도는 경기도 및 강원도에 돼지(생축, 분뇨, 정액)의 반출입을 금지하는 방역조치를 결정했다.

부여군은 5개반으로 편성된 부여축협 공동방제단이 매일 가축시장, 소규모 농가 등 축산관련 시설에 소독을 실시하는 등 총력을 다하고 있다.

아울러 기존에 운영하던 석성면 사비문 광장의 거점 소독시설과 추가로 남면 가축시장에도 거점 소독시설을 개설하여 총 2개소의 소독시설을 두고 부여군으로 반출입하는 축산차량에 대해 철저한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2개소의 거점 소독시설은 석성면 사비문 광장(부여방향)과 남면 삼용리 272-34에 위치하여 별도 조치일까지 24시간 운영된다.

거점 소독시설 운영과 관련해 문의사항은 부여군 농업기술센터 축산과로 문의하면 된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