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2021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 최종 선정

당진
당진시, '2021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 최종 선정
- 국비 2억1천만 원 확보... 귀농인의 집 조성사업 등 11개 사업 추진
  • 입력 : 2020. 10.21(수) 15:44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당진/CTN]가금현 기자 = 당진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공모한 '2021년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돼 2억1천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귀농귀촌 유치지원사업'은 농촌지역의 인구감소, 노령화 등 농촌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적극적인 인구 유입의 일환으로, 귀농귀촌 희망자의 안정적인 정착과 농촌지역의 활력을 제고하기 위한 사업이다.

시는 이번 공모선정에 따라 내년부터 ▲귀농인의 집 조성사업 ▲당진에서 먼저 살아보기 체험 ▲슬기로운 농촌생활 교육 등 11개 사업을 본격 추진해 귀농귀촌인들의 안정적인 농업농촌 정착을 지원한다.

한만호 도시농업팀장은 "다양한 귀농귀촌 유치지원 사업 추진을 통해 소멸해가는 농촌지역에 활력을 불어 넣어 지속가능한 농업농촌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