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논산딸기축제 성공적인 개최, 본격 시동

논산
2021 논산딸기축제 성공적인 개최, 본격 시동
  • 입력 : 2020. 11.20(금) 11:04
  • 정지철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논산/CTN]정지철 기자 = '2021년 논산딸기축제'가 다시 한번 전국을 달콤하게 물들이기 위한 준비에 돌입했다.

시는 천전규 신임 논산딸기축제위원장, 권평식 부위원장, 이상훈 부위원장과 함께 지역 특산품을 효과적으로 홍보하고,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축제로 만들기 위한 축제 방안을 모색하는 등 성공적인 딸기축제 개최를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현재 코로나19상황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운집형 축제 방식과 더불어 온라인 형태의 딸기축제를 새롭게 기획, 전국 최고의 딸기 맛을 널리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딸기생과 홈쇼핑 홍보판매, 딸기 드라이브스루·워킹스루 판매, 택배형 판매 체계를 강화하고, 딸기잼 만들기, 딸기비누만들기, 딸기퐁듀만들기 등의 온택트 딸기체험 프로그램 키트를 개발하여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위주로 축제를 꾸려나간다는 방침이다.

또, 딸기 축제 기간 내 해외 바이어와의 시간 등을 통해 세계로 논산 딸기의 우수성을 알리는 것은 물론 수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논산딸기축제는 충청남도 대표 축제로 자리잡으며, 딸기하면 논산, 논산하면 딸기라는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어냈다"며 "코로나19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축제를 기획해 온·오프라인 모두에서 전국 최고의 딸기 맛을 선보일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논산딸기는 현재 전국의 생산면적에 15%를 차지하고 있으며 2100농가에서 1600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논산시 농업분야 GDP에서 20%이상을 점유하고 있는 논산의 대표 특산품이다.

정지철 기자 lby4426@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