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최병욱 총장, 신년사 통해 'The Only One University'강조

대학 NEWS
한밭대 최병욱 총장, 신년사 통해 'The Only One University'강조
- 국립 한밭대, 2021년 시무식 개최
  • 입력 : 2021. 01.04(월) 19:11
  • 정민준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동영상
[사회/CTN]정민준 기자ㅣ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4일 최병욱 총장과 교수회장, 주요 보직자, 학생대표 등 소수 인원으로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참배하며 2021년 업무를 시작했다.

이어서 오전 10시부터는 코로나19 감염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실시간 온라인으로 시무식을 열고, 모범직원에 대한 시상과 함께 대학 구성원들에게 최병욱 총장이 신년사를 전했다.

최 총장은 신년사를 통해 먼저 2020년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어려움 속에서 고생해 준 학생, 동문, 교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어 4차 산업혁명 시대와 코로나 팬데믹의 결합은 다양한 사회변화를 가져오고 있고 이에 대학도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해 나가야 한다며 2021년도 추진목표를 밝혔다.

첫째, "데이터 기반 대학 운영 체계 구축으로 교육과 행정 전반에 걸쳐 올바른 정책 수립, 효과적인 평가, 최적의 환류로 이어지는 선순환 생태계를 조성하여 학생들의 미래 성공을 입체적으로 지원하고 행정업무의 체계화 및 효율화를 추구하겠다"고 말했다.

둘째, "4차 산업혁명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는 교육혁신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프로젝트 중심교육, 사회문제해결 교육, 현장중심 교육 및 비교과 활동을 전개하여 자기주도적이면서 사회책무성을 지닌 미래인재를 양성하고, 인공지능 관련 분야의 교육과 연구 역량 강화와 함께 비인공지능 분야에서의 인공지능 감수성 강화 교육 통해 미래기술 변화를 이해하는 테크휴먼 인재 양성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셋째, 한밭대의 특성화 키워드인 산학협력을 언급하며 "연구력 강화를 통해 대학 내 암묵지가 축적되고 이 암묵지가 기업과 사회를 만족시킬 때, 창의적인 Idea, 산업계와 사회의 Needs, 대학의 역량인 Capability가 합쳐지는 INC 기반의 산학협력이 가능해질 것이며, 이로써 한밭대학교의 비전인 미래가치 창출 산학일체 혁신대학에 더 가까이 다가설 것이다"라고 연구역량 강화를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한밭대학교만의 독특한 역량을 키워 고유의 한밭 브랜드로 창조자가 되어야 한다며, "타 대학과의 경쟁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 우리 대학의 존재 이유를 만들어나가는 The Only One University를 실현하기 위해 조금만 더 지혜를 모으고 힘을 내자"고 당부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