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올해는 금연클리닉 운영

태안
태안군, 올해는 금연클리닉 운영
  • 입력 : 2021. 01.13(수) 12:19
  • 이기국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금연클리닉 운영 모습[제공 태안군]
[태안/CTN]이재필 기자 = 태안군이 새해를 맞아 흡연자들의 금연을 적극 돕는다.

군은 흡연이 코로나19의 감염 가능성과 환자의 중증도·사망 위험을 높이기 때문에 코로나19 유행 상황에서 군민의 금연 실천이 더욱 중요하다고 판단, 올해도 금연클리닉을 지속 운영한다.

‘금연클리닉’은 월~금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연중 상시 운영되며, 군 보건의료원 3층 금연상담실을 찾아 1차 상담 및 등록카드를 작성하면 6개월 간 전문적인 맞춤형 상담과 관리를 받을 수 있다.

제공내역으로는 △상담 및 행동치료 △약물치료(필요시 내과진료 연계) △혈압·체중·복부둘레·일산화탄소량 측정 △니코틴보조제 및 행동 강화물품 지급 △금연교육 및 상담, 평가 등이 있으며, 6개월 후 니코틴 소변검사 결과 음성판정이 나오면 금연성공 기념품으로 태안사랑상품권(4만원)을 지급한다.

군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금연에 성공하기 위해서는 본인의 의지와 함께 전문적인 상담과 관리가 중요하다"며 "앞으로 금연클리닉을 통해 지역사회 흡연율을 감소하는 동시에 코로나19 감염예방에도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 성인 남자 흡연율은 30.0%(2019년 기준)로 40대가 가장 높으며, 군 보건의료원은 상담사와 간호사 등 전문인력을 배치해 금연클리닉을 운영, 지난해 203명이 금연에 성공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