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농기계 임대료 및 농작업료 50% 감면

태안
태안군, 농기계 임대료 및 농작업료 50% 감면
-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1~6월까지 사용료 감면 추진
  • 입력 : 2021. 01.15(금) 16:09
  • 이재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농기센터 농기계임대사업소 내부모습[제공 태안군]
[태안/CTN]이재필 기자 = 태안군이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의 고통을 줄이고자 각종 사용료 감면에 나섰다.

군은 올해 코로나19의 지속적인 여파로 인해 농촌 인력난이 가중돼 농작업 관련 지원의 필요성이 더욱 커질 것으로 판단됨에 따라, 이에 따른 지역 농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해소하고자 지난 11일부터 6월 30일까지 127일 간 '농기계 임대료 및 농작업 지원료'를 50% 감면한다.

감면 대상은 태안군에 주소를 두고 있거나 태안군 소재지 농지를 자경하는 농업인이다.

가세로 군수는 "이번 감면 정책이 지역 농가의 경영비 절감과 노동력 부족해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머물고 싶고, 살고 싶은 태안 농어촌'을 만들기 위해 각종 시책 발굴·추진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농업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는 현장 농업 행정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해(4~6월)에도 '농기계 임대사업 임대료 및 농작업료 감면'을 추진해 총 1억 3100만 원의 감면 혜택을 지원한 바 있다.

이재필 기자 jefeel2@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