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밭대 조진균 교수, 이동형 음압격리병실 시스템 개발 참여

대학 NEWS
한밭대 조진균 교수, 이동형 음압격리병실 시스템 개발 참여
- 음압격리병실의 설비시스템 최적화 설계 및 검증 맡아 수행
  • 입력 : 2021. 04.05(월) 21:19
  • 정민준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동영상
[사회/CTN]정민준 기자ㅣ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는 2021년 국토교통부가 지원하는 ‘국가 전염병 재난 대응, 자율확장 및 신속 설치․해체가 가능한 이동형 음압격리병실 사업화 모델 개발’ 과제의 공동연구기관으로 참여한다고 5일 밝혔다.

한밭대 산학협력단(연구책임자 조진균 교수)은 이솔테크(주관기관), ㈜센도리,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함께 산학연 협력체를 구성해 2022년 사업화를 목표로 다용도 이동형 음압격리병실 개발을 시작한다.

이동형 음압격리병실은 국가 전염병 등 팬데믹 상황에서 신속하게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술로 국가재난 상황이 아닐 때 에는 활용도가 떨어져 병원들이 선뜻 음압격리병실을 갖추기 힘든 문제점을 해결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밭대 설비공학과 조진균 교수팀은 이번 연구과제의 핵심 분야인 음압격리병실의 설비시스템 최적화 설계 및 검증을 맡아 수행한다.

조 교수가 2019년 ASHRAE Journal에 발표한 ‘공기감염 방지를 위한 음압격리병실의 환기시스템 개발’ 연구논문은 2020년 미국공조냉동공학회로부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중요한 건축설비기술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한편 코로나19가 재확산 조짐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다용도 이동형 음압격리병실의 개발이 완료되면 위중증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격리병실 확보 등 향후 K-방역 확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idebys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