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충주시장, 다중이용시설의 "안전성 확보" 강조

충주
조길형 충주시장, 다중이용시설의 "안전성 확보" 강조
-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 상향 따른 방역수칙 강화에 집중!
  • 입력 : 2021. 07.26(월) 19:23
  • 박철우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조길형 충주시장이 영상회의를 주재 하고있다.(7.26)
[충주/CTN]박철우 기자= 조길형 충주시장이 정부의 거리두기 3단계 상향 발표에 맞춰 지역사회의 방역수칙 준수를 강조하고 나섰다.

조 시장은 26일 진행한 현안업무 영상회의에서 "코로나의 전국적 확산세에 따라 정부가 비수도권의 일괄 3단계 상향을 발표했다"며 "자체적으로 4단계 격상을 발표하는 지자체들도 나타나고 있는 만큼 더더욱 방역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지속되는 폭염으로 실내에서 활동하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수칙 준수가 특히 중요해지고 있다"며 "3단계에 적용되는 내용을 정확하게 알려서 시민들이 안전하게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코로나로 인해 현장과 행정 사이의 소통이 멈춰서는 안 된다"며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삶의 현장을 꼼꼼히 확인해 시민들이 원하는 바를 찾아내야 한다"고 지시했다.

이어 "시민들이 궁금해하는 상황에 대해서도 온·오프라인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설명하는 소통행정을 실천해야 한다"고도 했다.

조길형 시장은 "지역사회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중대한 기로에 서 있다"며 "방역과 행정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인 방역실천과 현장중심 소통행정에 집중해 달라"고 말했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
박철우 기자 입니다.
박철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