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선정 '입찰'로 전환

증평
증평군,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선정 '입찰'로 전환
  • 입력 : 2021. 09.24(금) 15:57
  • 이병종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증평/CTN] 이병종 기자 = 증평군이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업체 선정방식을 기존 수의계약 방식에서 입찰방식으로 전환한다고 27일 밝혔다.

그 동안 증평군은 생활폐기물 대행업체 2개 업체와 수의계약 형태로 계약을 체결해왔다.

최근 생활폐기물 수집·운반업체의 각종 문제가 발생되면서 감사원과 충북도는 청소대행 용역의 계약방식을 입찰로 전환하도록 시정권고하고 있다.

이에 증평군에서도 업체 간 공정한 경쟁으로 청소행정 서비스 개선과 대군민 투명성을 높이고자 계약방식 전환에 나섰다.

우선 생활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용역(2개/남부․북부권역)과 음식물류폐기물 수집·운반 대행용역(1개/공동주택 및 일반음식점)에 대해 오는 10월 공개경쟁입찰 방식으로 계약을 시행한다.

또한, 현재 직영 중인 대형폐기물 수집․운반도 내년 1월 민간대행(1개/전권역)으로 전환해 입찰한다는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이 만족하는 청소행정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청소대행 용역의 투명한 절차를 통한 쾌적하고 깨끗한 증평군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병종 기자 whansign@daum.net
이병종 기자 입니다.
이병종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