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대학·한국경찰학회 공동학술 세미나 개최

사회
경찰대학·한국경찰학회 공동학술 세미나 개최
  • 입력 : 2021. 12.01(수) 21:27
  • 한성진 기자
사회
[사회/CTN]한성진 기자 = 경찰대학(학장 치안정감 이철구)은 1일 충남 아산시 경찰대학에서 한국경찰학회(회장 이상훈)과 공동으로 학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학술세미나는 '자치경찰제도 발전방안'이라는 주제에 맞춰, 7월 1일 자로 자치경찰제도가 시행된 지 5개월의 성과와 소회, 나아갈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10월 29일 개원한 경찰대학 '자치경찰발전연구원'과 학회 공동으로 심층적인 토론의 장을 마련했다.

이철구 경찰대학장은 개회사에서 자치경찰 구성원을 위한 전문교육과 세미나 개최 등 자유롭게 토론하고 연구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첫 출발점이 되는 만큼 실질적인 연구결과물들이 시도자치 경찰위원회와 정책부서에 반영되도록 특별한 노력을 부탁한다고 했다.

첫 번째 발제를 맡은 경찰대학 장일식 연구관은 "시도지사 소속의 합의제 행정기관인 시도자치경찰위원회가 업무를 독립적으로 수행하고 있으나 여러 한계로 인해 현장에서 애로사항을 겪고 있다"며, "운영 측면에서 개선과 함께 현행 법률의 범위 내에서 권한을 행사할 수 있도록 예산편성은 물론 선순환 구조로 변화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두 번째 동의대학교 최종술 교수는 '시민 체감도 향상을 위한 자치경찰 사무의 개발 방안'을 주제로 발표했다. 시민 생활중심의 주민 밀착형 치안서비스 실현과 지역별 특화 치안서비스 발굴, 민관 협치에 의한 치안서비스 개발 모델을 시도자치경찰위원회가 중심이 되어 개발하고, 이를 위해서는 주민협의체와 전문가가 참여하는 경찰행정과 일반행정의 연계과정과 모형을 제안했다.

이상훈 한국경찰학회장은 "오늘 이자리가 '자치경찰제도'를 보다 더 정교하게 다듬기 위한 의미 있는 자리로, 자치경찰제 정착을 위해서 준거 틀을 제시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바람직한 대안을 제시해 주고 있다"면서 지난 2년간 한국경찰학회의 왕성한 활동을 전개해 온 학회 관계자들에게도 감사를 표했다.

한편,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진행된 이번 공동 학술세미나에서 도출된 제안들은 추후 심층적으로 연구해 시도자치경찰위원회와 경찰청·시도 연구원 등에 제공될 예정이며, 지속해서 학계와 협업을 통한 공동연구로 자치경찰제도 발전을 위한 실효적인 세부전략을 수립하는데 기여할 전망이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