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봄철 산불방지 '총력 대응'

아산
아산시, 봄철 산불방지 '총력 대응'
- 산불대책본부 운영, 장비 점검 등 사전 점검 대응 마련
  • 입력 : 2022. 01.20(목) 10:20
  • 조성찬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산불진화대원 활약 모습[아산시 제공]
[아산/CTN]조성찬 기자 = 아산시는 오는 2월 1일부터 5월 15일까지 봄철 산불조심기간으로 정하고 본청 및 14개 읍면동에『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 운영하여 산불비상근무에 임하는 등 봄철 산불방지에 총력대응 할 계획이다.

금년 봄철의 평균기온 및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할 전망이나 3~4월은 강풍의 영향으로 산불위험이 상존하고, 코로나-19 장기화 등의 영향으로 설(1.31.~2.2), 20대 대통령 선거(3.9), 어린이날(5.5), 부처님오신날(5.8) 등 휴일과 주말에 등산객 등 입산자 증가가 예상되어 그 어느때 보다도 산불에 대한 경각심과 산불대응 태세가 필요한 시기이다.

이에 아산시 산불방지대책본부에서는 산불유관기관 산불방지협의회를 실시하여 산불방지대책마련 및 공조체계를 더욱더 강화하고, 산불재난 통신체계 정비를 위하여 통신 중계기 2대 설치, 노후 산불진화차량 1대 교체, 산불진화장비 구입 등 사전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또한, 산불전문예방진화대(41명) 및 산불감시원(120명)을 주요 등산로 및 산불취약지역에 전진 배치하고 소각산불 방지를 위하여 소각 산불없는 녹색마을 캠페인, 산불위험요인 사전제거(파쇄)사업을 실시하는 등 선제적인 대응으로 2022년 無산불 달성을 위해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산불전문예방진화대와 산불감시원은 산불조심기간동안 산불취약지 등에 대하여 산불감시활동과 소각금지 계도‧단속, 산불위험요인 사전제거사업 보조 등 산불예방, 홍보, 진화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지난 2019년 설화산 대형 산불 등 산불 발생시 주‧야간 관계없이 신속히 최전선 산불현장에 투입되어 산불진화에 최선을 다 함으로써 시민들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큰 기여를 했다.

올해 아산시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과 관련하여 환경보호를 위한 농업부산물 등 소각행위를 일절 금지하고 있으며, 농업‧환경‧산림부서 등 관계부서 합동점검단을 구성‧운영하여 농촌지역 내에서 관행적으로 실시하던 농업부산물 등 불법 소각행위를 근절시키고, 농업부산물 등 불법 소각행위를 방지하기 위하여 지난해 읍면동에 보급된 파쇄기 28대를 활용하여 금년도에도 봄‧가을철 마을 단위의 농업부산물 사전제거사업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낙원 환경녹지국장은 "올해 산불없는 아산을 만들기 위하여 사전준비를 철저히 하고 유관기관과 긴밀한 공조체계를 강화하는 한편 불법 소각행위 근절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며 "산불예방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한 만큼 올 한해도 함께 경각심을 갖고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조성찬 기자 sungsoi@naver.com
조성찬 기자 입니다.
조성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