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제3회 자치분권어워드 2개 분야 수상

아산
아산시, 제3회 자치분권어워드 2개 분야 수상
정책(청년정책), 지역브랜드(투자유치) 분야 금, 은 수상
  • 입력 : 2022. 01.20(목) 10:27
  • 조성찬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자치분권어워드 수상 장면 좌측 두번째 오세현 아산시장[아산시 제공]
[아산/CTN]조성찬 기자 = 아산시는 지난 19일 광명시 광명극장에서 개최된 제3회 자치분권어워드에서 정책(청년정책), 지역브랜드(투자유치) 분야에서 각각 금상, 은상을 수상했다.

이번 제3회 자치분권어워드는 '대한민국을 키우는 힘!, 지역이 브랜드다!'라는 주제로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자치분권대학, 16개 지역MBC에서 공동 주관하여 개최한 행사로, 자치분권 2.0 시대에 발맞추어 자치분권 우수 지방자치단체를 공모로 선정하여 시상했다.

아산시는 청년정책의 추진을 위해 충남도 내 최초로 청년기본조례를 제정하고 청년전담팀을 신설하여 운영 중에 있으며, 2019년 청년 전용공간인 청년아지트 나와유를 개설해 운영하는 등 제도적·공간적 지원 기반을 선도적으로 구축했다.

이를 기반으로, 청년내일카드, 청년취업스터디 스파르타, 청년정책마켓, 아산한달살이 온앤오프, 지역우수인재 고용촉진사업, 청년커뮤니티 3.14, 청년클래스, 청년로컬 크리에이터 양성 사업 등의 다양한 정책들을 연계 추진하여 지난해 청년정책 관련 7개 부문에서 수상하며 명실공히 전국에서 가장 행복한 청년정책을 펼치는 도시로 인정받았다.

한편, 아산시는 기업투자유치를 위해 기업유치 전담조직을 구성해 신규투자를 계획 중인 기업을 직접 방문하여 도로교통망 및 산업단지 조성현황, 공장설립 관련 인허가, 각종 기업지원 시책 등을 포함한 맞춤형 상담 등의 적극적인 기업유치 활동을 펼쳤다.

또, 기업들이 계획입지를 선호한다는 점에 착안해 투자기업이 원하는 상황과 여건에 따른 맞춤형 부지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다.

이 같은 적극행정이 지난 2021년 국내외 총 41개 기업의 투자유치로 이어져 아산시는 역대 최고 기업유치 실적을 달성했다.

시 관계자는 "지난 1월 13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시행에 따른 본격적인 자치분권 2.0시대의 개막 시점에 아산시가 청년정책과 기업투자유치 부문에 수상하여 뜻깊은 영광이다"며 "청년주도의 정책추진, 그리고 적극행정을 통한 기업 투자유치는 우리의 문제를 우리 스스로 해결하자는 자치분권의 가치와 일맥상통하는 것이라 생각하며, 주민과 기초자치단체 중심의 실질적인 자치분권 실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찬 기자 sungsoi@naver.com
조성찬 기자 입니다.
조성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