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2023년 국비 확보 본격 가동

청주
청주시, 2023년 국비 확보 본격 가동
- 청주시 2023년 국비확보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 입력 : 2022. 06.27(월) 09:50
  • 박형태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청주시 제공
[청주/CTN]박형태 기자 = 청주시는 新성장 미래전략산업(반도체, 배터리, AI 등) 및 탄소중립, 신재생에너지 산업 등 청주시 미래먹거리 기반구축을 위한 2023년 국비 사업 챙기기 총력전에 돌입하고자 지난 24일 오세동 부시장 주재로 실‧국‧소‧본부장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내년도 국비확보 추진상황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는 5월 말 중앙부처에서 기획재정부로 제출된 사업들에 대한 국비 반영에 대해 점검하고 향후 대응 방안을 마련코자 진행됐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청주시는 2023년 국비사업으로 767건, 1조 2668억 원 신청해 부처에 646건, 9226억 원 반영됐으며, 추진 중 사업 121건, 3441억 원은 대부분 공모사업, 총액사업으로 7~8월 중 반영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 핵심 사업은 ▲수열에너지 특화단지 구축(100억) ▲전파플레이 그라운드 구축(55억) ▲수소 모빌리티 기반시설 구축(122억) ▲시스템 반도체 첨단패키징 플랫폼 구축(55억) ▲충북재활원마리아의집 증‧개축(19.5억) ▲문화도시 조성(24.5억) ▲사주당 태교랜드 조성(10.5억) ▲농촌중심지 활성화(58.7억) ▲고품질 쌀 유통활성화(45.5억) ▲도시재생 뉴딜(59억) ▲상당산성 경관개선(10.5억) ▲행복도시~청주국제공항 연결도로(21억) ▲유기성폐자원 통합처리시설 설치(13억) ▲청주산단 등 5개소 완충저류시설 설치(372.2억) 사업 등이다.

내년도 정부예산안은 기재부에서 심의‧확정된 후 오는 9월 2일까지 국회에 제출되며, 10~11월 국회 상임위원회 예비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심사를 거쳐 12월 2일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오 부시장은 "내년도 정부예산안이 기재부에서 심사 중인 만큼, 국비 확보가 필요한 사업에 대해 실·국장을 중심으로 관련 부처와 기재부를 수시 방문하고, 지역 국회의원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건의사업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형태 기자 ctncj-114@naver.com
박형태 기자 입니다.
박형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