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충북도 적극 지원하겠다.

문화/예술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충북도 적극 지원하겠다.
주민 공감대...승인 절차
  • 입력 : 2022. 09.22(목) 20:33
  • 이기국 기자
문화ㆍ예술
김영환 지사는 "충북도 차원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사진제공 영동군)
[문화/CTN]이기국 기자 = 충북 영동군이 역점사업으로 추진중인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이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청신호가 켜졌다.

22일 군에 따르면 충북도가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적극 지원키로 했다.

지난 20일 취임 후 첫 도정보고회로 영동을 찾은 김영환 충북도지사가 도민과의 대화 자리에서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적극 지원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지사는 "영동의 국악은 전통적 문화적 측면에서 큰 자산이며 난계박연선생의 탄생지로 세계국악엑스포를 개최해야 한다"며 “충북도 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은 김 지사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대한 열망을 재차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앞선 16일 김 지사는 정영철 영동군수와의 면담 자리에서도 영동의 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강한 의지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 군수는 충북도 국악엑스포 전담TF팀 구성, 금년말까지 국제행사 개최 계획서 제출, 대외협력 업무 적극 협조 등을 건의했으며, 이에 김 지사는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 군수는 "충북도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2025년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한발짝 더 다가 설수 있게 됐다"라며 "충북도의 지속적인 관심과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지난 2020년 국악엑스포TF팀을 구성해 세계민속음악단체 초청공연 및 국제학술회의, 세계국악엑스포 기본계획 및 타당성 용역 실시 등 엑스포 유치 타당성을 검토하고 주민 공감대를 형성했으며, 금년말까지 중앙부처의 검토를 거쳐 내년에 국제행사 승인 절차를 밟는다는 구상이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연당 이기국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이기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