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서 전남도지사배 전국 산악자전거대회 성료

스포츠
곡성서 전남도지사배 전국 산악자전거대회 성료
전국 800여 선수단 참여 속 무사고...산림스포츠 활성화 기반
  • 입력 : 2022. 11.13(일) 19:48
  • 하성매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산악자전거대회 모습(사진제공 전라남도)
[스포츠/CTN]하성매 기자 = 전라남도와 곡성군이 산림레포츠 활성화를 위해 13일 곡성 오곡면과 고달면 일대에서 개최한 '제2회 전라남도지사배 전국 산악자전거 대회'에 전국 8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했다.

대회는 전남도와 곡성군이 주최하고, 곡성군 체육회와 한국산악자전거연맹이 주관했다.

종목은 산속 비포장길을 달리는 크로스컨트리(36㎞) 주니어부․여자부와 초급․중급․고급부 등 13개 등급, 시골길을 달리는 라이딩으로 나눠 진행됐다.

그동안 선수 모집을 위해 지난 9월부터 한국산악자전거연맹 누리집에서 온라인 접수를 받아 각 분야별 선수 총 800여 명이 참가했다.

모든 참가자에게는 곡성군에서 사용 가능한 1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증정하고, 우수 선수에게는 39개의 메달과 소정의 상금을 수여했다.

곡성군에서는 선수의 안전을 위해 안전관리계획을 수립, 위험 구간 곳곳에 경찰, 보건, 의료․구급지원 등 총 172명의 안전요원을 배치해 차량통제와 분산출발 등을 추진, 인명피해가 단 한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전남도는 곡성 산악자전거 대회장 조성을 위해 다운힐(1.57㎞)과 크로스컨트리(36㎞) 구간을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조성하고, 제1회 전라남도지사배 전국 산악자전거 대회를 성공리에 치르는 등 완성도 높은 자전거 대회장을 조성했다.

앞으로도 다양한 코스를 개발해 국내 산악자전거 동호인과 선수에게 최적의 경기장을 제공할 방침이다.

서은수 전남도 환경산림국장은 "이번 대회가 건강한 자연 속에서 심신을 달래고 새로운 활력을 되찾게 해주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앞으로 더 많은 분이 산과 숲을 마음껏 즐기도록 산림휴양과 레포츠 기반시설 확충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