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발로 뛰는 현장 마케팅

옥천
옥천군, 발로 뛰는 현장 마케팅
디지털 관광주민 5만명 달성을 목표로...
  • 입력 : 2022. 12.20(화) 21:05
  • 이기국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대전역 오프라인 홍보부스 운영 모습(사진제공 옥천군)
[옥천/CTN]이기국 기자 = 옥천군은 디지털 관광주민 5만명 달성을 위해 발로 뛰는 현장 마케팅을 추진한다.

지난 10월 4일 공식 오픈된 '디지털 관광주민증'은 관광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12월 7일 기준 발급자는 15,907명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증가 추세에 발맞춰, 군에서는 관광주민증 발급 유도 마케팅을 꾸준히 진행 중이다.

관광안내소, 종합홍보관에서는 관광객에게 기념품을 제공하며 상시 홍보하고 있으며, 이와 더불어 주말에 방문하는 단체 관광객과 각종 행사에 참여하는 외부 방문객을 대상으로 효율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또한, 군은 홍보활동을 타지역으로 확장하는 전략을 추진중이다.

특히, 옥천 방문객 중 대전 거주자 비율이 가장 높은 점을 감안해 최근 한국관광공사가 3일 동안 진행한 대전역 오프라인 홍보부스 운영에 참여해 관광주민증 발급을 함께 홍보했다.

다음 주에는 대전시 서구 탄방동 인근에서 홍보부스를 직접 운영해 이벤트 현장 마케팅을 시행할 예정이다.

정지승 문화관광과장은 "인구소멸위기인 옥천을 관광활성화로 회생시키고, 지역 체류여행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높일 예정"이라며 "앞으로 옥천군 디지털 관광주민증은 군 관광에 있어, 필요가 아닌 필수적인 매개체로 활용되도록 홍보할 것이며 내년 디지털 관광주민 5만명 달성을 위해 타지역에서도 직접 발로 뛰는 현장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디지털 관광주민증은 일종의 명예주민증으로서, 이를 발급받아 옥천군을 방문하면 동 사업에 참여하는 관광시설의 입장료, 숙박료, 체험료 등 이용혜택을 받을 수 있다.

디지털 관광주민증은 관광공사 '대한민국 구석구석'모바일 앱 전용 페이지(디지털 QR코드 활용)에서 발급받을 수 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연당 이기국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이기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