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완섭 서산시장, 오는 30일부터 '시민과 대화' 나선다

서산
이완섭 서산시장, 오는 30일부터 '시민과 대화' 나선다
- 30일부터 2월 10일까지, ‘시민과 함께, 활기찬 서산을 만들겠습니다’
- 관례 축소, 영상자료 도입 등 격의없는 소통 이어갈 전망
  • 입력 : 2023. 01.26(목) 10:52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시민과의대화 일정표[서산시 제공]
[서산/CTN]가금현 기자 = 이완섭 서산시장이 오는 30일부터 2월 10일까지 지역 곳곳의 목소리를 듣고자 시민과 대화에 나선다.

대화 슬로건은 ‘시민과 함께, 다시 활기찬 서산을 만들겠습니다!’로, 이 시장은 15개 읍면동을 찾아가 격의없는 소통을 이어갈 전망이다.

대화일정은 1월 30일 대산읍을 시작으로 ▲31일 인지면(오전), 부석면(오후) 2월 ▲1일 팔봉면(오후) ▲2일 지곡면(오전), 성연면(오후) ▲3일 음암면(오전) ▲6일 운산면(오후) ▲7일 해미면(오전), 고북면(오후) ▲8일 부춘동(오전), 동문1동(오후) ▲9일 동문2동(오전), 수석동(오후) ▲10일 석남동(오전) 순이다.

오전은 10시, 오후는 2시부터 시작하며, 약 2시간 동안 진행된다.

이 시장은 민선8기 시정 비전과 운영 방향에 대해 시민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시민들의 시정 참여를 이끄는 등 시정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경제․산업, 복지․교육, 문화․관광, 건설․교통 등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수렴하고 시정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방침이다.

이번 대화의 주목할 점은 그 전과는 다르게 읍면동별 주요 민원 현장의 모습을 찾아 영상으로 담아내는 등 소통의 격을 높였다.

또, 관례로 추진하던 기관․경로당 등의 방문은 과감히 없애고 보다 많은 시민과 심도 있게 대화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완섭 시장은 “많은 시민이 참석해 소통하길 바란다”며 “도약하고 살맛나는 서산을 위해 시민과 한 걸음 한 걸음을 내딛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긍정적인 사고로 의리를 지키며 살고싶다.
술은 웃음소리가 밖에까지 들리도록 마셔라!
내가 그자리에 있다고

CTN·교육타임즈·충청탑뉴스·CTN방송 발행인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