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문화예술 활동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 앞장

서산
서산시, 문화예술 활동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 앞장
- 지원자격 및 기준강화, 지원 단체 구분, 지원 확대 등
  • 입력 : 2023. 01.30(월) 09:12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서산시청 전경
[서산/CTN]가금현 기자 = 충남 서산시가 달라진 문화예술인 창작활동 지원체계로 지역의 향토문화 전승․보존은 물론 지역 문화예술 진흥에 앞장선다.

30일 시에 따르면 달라진 문화예술인 창작활동 지원체계의 주요 골자는 ▲지원자격 및 기준 강화 ▲지원 단체 구분 ▲지원 확대 등이다.

시는 수준 높은 공연문화 조성과 유사 단체 난립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기존에 일률적으로 지급하던 문화예술진흥사업을 전문예술단체와 생활 동호인 단체로 구분했다.

전문예술법인을 비롯한 예술활동증명서 소지자가 회원 수의 50% 이상인 단체를 전문예술인단체로, 그 외는 생활 동호인 단체로 구분했으며, 전문예술단체는 최대 3천만 원, 생활 동호인 단체는 최대 3백만 원을 차등 지원한다.

주소지 기준도 강화해 회원의 80% 이상이 서산시에 거주하도록 강화했으며, 1단체 1사업 원칙을 철저히 할 예정이다.

시는 문화예술 확대를 위해 지난해보다 5천만 원의 예산을 더 확보해 올해 5억 5천만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올해 문화예술진흥사업에 문학, 시각, 공연예술, 전통예술, 청소년문예활동, 기타 등 6개 분야에 120개 단체가 사업 신청했으며, 시는 사업목적, 자격, 주소지, 동일 분야 중복지원 제외 등 철저한 검증을 거쳐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조치가 문화예술인들의 창작활동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문화 활동 향유 기회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시는 이 외에도 예술인창작수당 지급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2월 중 지원공고와 추후 선정과정을 통해 일괄 지급할 예정이다.

이완섭 시장은 “이번 조치는 전문예술인들과 생활 동호인들이 문화 활동하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 것과 시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기 위한 것”이라며 “수준 높은 문화예술 도시 서산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긍정적인 사고로 의리를 지키며 살고싶다.
술은 웃음소리가 밖에까지 들리도록 마셔라!
내가 그자리에 있다고

CTN·교육타임즈·충청탑뉴스·CTN방송 발행인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