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아라비아 뜨겁게 달군 한국타이어 아이온과 포뮬러 E

경제
사우디아라비아 뜨겁게 달군 한국타이어 아이온과 포뮬러 E
시즌9 첫 번째 나이트 더블헤더로 개최된 ‘2023 코어 디리야 E-PRIX’ 대회 성공리에 마무리
대회 우승자 파스칼 베를라인, “타이어가 큰 역할해 완벽한 경주와 함께 좋은 결과 만들어”
아이온, 극한 환경의 서킷에서도 선수들이 제 기량 발휘할 수 있도록 최고의 타이어 퍼포먼스 발휘
  • 입력 : 2023. 01.31(화) 15:57
  • 정민준 기자
경제
△한국타이어, 포뮬러 E ‘2023 코어 디리야 E-PRIX’ 대회
[경제/CTN]정민준 기자ㅣ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수일, 이하 한국타이어)가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독점 공급사이자 오피셜 파트너로 활동하는 국제자동차연맹(FIA) 주관 세계 최고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ABB FIA Formula E World Championship, 이하 포뮬러 E)의 ‘2023 코어 디리야 E-PRIX(2023 CORE DIRIYAH E-PRIX)’ 경기가 성황리에 종료됐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1월 27일부터 28일(현지 시간)까지 사우디아라비아 디리야 지역에서 시즌 첫 나이트 레이스이자 2·3라운드 더블헤더로 진행된 포뮬러 E 대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한국타이어의 포뮬러 E 공식 전기차 레이싱 타이어 ‘아이온(iON)’은 지난 개막전보다 한층 더 까다롭고 험난한 조건의 사우디아라비아의 ‘리야드 스트리트 서킷(Riyadh Street Circuit)’에서 최고의 타이어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대회에 참가한 22명의 드라이버들은 성벽을 둘러싼 좁은 폭의 21개 곡선 코스와 사막의 모래, 급격한 일교차라는 극한의 환경에서도 아이온의 뛰어난 성능에 힘입어 본인들의 기량을 마음껏 펼쳤다.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과 함께 사막이라는 이색적인 조건이 더해져 다양한 볼거리가 많았던 이번 대회에서는 '포르쉐 99X 일렉트릭 젠3(Porsche 99X Electric GEN3)'를 타고 주행한 ‘태그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TAG HEUER PORSCHE FORMULA E TEAM)’ 소속 ‘파스칼 베를라인(PASCAL WEHRLEIN)’이 2·3라운드 더블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자인 파스칼 베를라인은 “2라운드에서 9위로 시작해 우승까지 차지하는 놀라운 결과를 만들어냈다”며, “모든 랩을 혼신의 힘을 다해 강하게 주행했음에도, 경기가 끝나고 타이어의 그립력이 남아 있었다. 타이어가 큰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또한 “3라운드에서도 타이어가 잘 작동해 준 덕분에 완벽한 경주를 펼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이번 대회에서도 포뮬러 E가 모터스포츠 분야의 여성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운영하는 ‘FIA 걸스 온 트랙(FIA Girls on Track)’ 프로그램의 프리젠팅 파트너로서 해당 세션을 진행하는 등 여성 참가자들에게 모터스포츠의 다양한 분야를 직접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한편, 포뮬러 E 시즌9은 현재 멕시코에서 개막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2라운드, 3라운드까지 진행을 마쳤다. 현재 포르쉐가 독주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시즌부터 새로 합류한 영국 스포츠카 브랜드인 ‘맥라렌(McLaren)’과 이탈리안 하이 퍼포먼스 럭셔리카 브랜드 ‘마세라티(Maserati)’ 등 시즌 챔피언 타이틀을 향한 글로벌 전기차 브랜드들의 치열한 경쟁은 계속될 예정이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