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봄철 산불비상 근무체제 돌입

보령
보령시, 봄철 산불비상 근무체제 돌입
- 3일 보령시청소년수련관에서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및 산불감시진화대 발대식 개최
  • 입력 : 2023. 02.03(금) 14:22
  • 임종복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산불진화 발대식[보령시 제공]
[보령/CTN]임종복 기자 = 보령시는 3일 보령시청소년수련관에서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및 산불감시진화대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봄철 산불비상 근무체제에 돌입했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산불전문예방진화대 및 감시진화대원 105명에 대한 위촉장 및 견장 수여에 이어 결의문 낭독으로 책임감 부여와 사기를 양양하고, 전문성 강화를 위해 산불감시 진화 임무고지와 산불예방 순찰·진화요령 등을 교육했다.

시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63건의 산불이 발생하여 4.3ha의 산림이 소실됐으며, 봄철인 3~4월에 산불이 집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입산자 실화, 산림에 연접한 논밭두렁 태우기로 발생하는 소각산불이 주요 원인으로 나타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산불진화 발대식

시는 효과적이고 선제적인 대응으로 산불발생 및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봄철(2.1.~5.15.)과 가을철(11.1.~12.15.)로 구분해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운영한다.

주요 예방 활동으로는 산불방지 계도·홍보 및 산불요인 사전 제거, 야간을 포함한 산불진화·뒷불감시 및 장비 유지관리, 산림병해충 예찰 및 방제, 등산로 정비 등이다.

이와 함께 GPS단말기 사용 등 지역별 산불 발생 패턴을 고려한 근무 및 단속시간의 신축적 운영으로 감시의 효율성을 높이고, 산불위험지수·산불무인감시카메라 영상·산불신고단말기 신호 등 지역별 산불정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기로 했다.

또한 산불신고단말기와 산불신고 앱을 활용한 신속·정확한 발생신고 및 산불위험예보시스템 활용을 높여 산불발생 위험 요인을 사전 차단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첨단 드론을 활용해 산불 발생 시 피해 현장 상황 신속 파악, 영상정보 데이터 활용 정확한 피해산출, 산불특별 기동단속 및 계도 활동 지원으로 과학기술에 기반한 산불 대응체계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김동일 시장은 “산불재해로부터 귀중한 산림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사명감을 갖고 산불예방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라며 “소중한 시민의 생명과 자연환경을 지킬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라고 말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
임종복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임종복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