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민선8기 지역산업 혁신성장 본격화

대덕
대덕구, 민선8기 지역산업 혁신성장 본격화


대전산단대개조·상서평촌 공업지역 기반시설 확충 등 지역경제 활력 도모
  • 입력 : 2023. 02.06(월) 14:55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덕구청사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덕구(구청장 최충규)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2023 대덕구 지역산업 및 기업지원 사업계획’을 수립하고 굵직한 현안 사업들을 본격 추진한다.

7일 구에 따르면 대덕구는 대전·대덕산단, 한남대 캠퍼스 혁신지구 등 산업단지 3곳과 소공인 집적지구, 상서평촌 공업지역 등 크게 5개의 권역에 1400여개의 기업이 입지해 대전산업과 경제의 근간 역할을 하고 있다. 그러나 낙후된 공업지역과 산업단지의 노후화로 경쟁력이 점차 약화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구는 지난해 4월 대전산단대개조 사업 선정을 이끌어 냈으며, 올해 추진하는 ▲나노융합MC 사업 ▲기술·디자인고도화 지원사업 ▲중소기업 구조전환 지원사업 ▲해외마케팅 지원팀 구축사업 ▲공모사업 제안서 품질향상 컨설팅 지원 ▲산업혁신 인재교육 사업 등을 통해 기업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하고 성장동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2022년 5월 ‘일반산업단지 조성 및 뿌리산업 특화단지’로 지정된 상서평촌 공업지역에 산업용지 및 기반시설을 확충할 예정이며, 대덕경제재단과 연계해 연내 ‘기업 지원 및 스마트혁신지구 조성 사업’ 등을 완료할 방침이다.

최충규 구청장은 “낙후된 대전산업단지와 상서평촌 공업지역의 개선을 통해 기업의 혁신성장과 지역산업이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