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리버리맨' 방민아, 박정학 향한 묘한 시선 → 전효성, 김정태 딸로 특별 출연!

연예
'딜리버리맨' 방민아, 박정학 향한 묘한 시선 → 전효성, 김정태 딸로 특별 출연!
  • 입력 : 2023. 03.23(목) 13:59
  • 홍유선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제공=KT스튜디오지니
[연예/CTN]홍유선 기자 = 지니 TV 오리지널 ‘딜리버리맨’(연출 강솔·박대희, 극본 주효진·박혜영·한보경,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코탑미디어) 측은 23일, 각자의 다른 감정 속에서 다시 만난 강지현(방민아 분)과 강형수(박정학 분), 고두강(김정태 분)과 고세라(전효성 분)의 모습을 포착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사람과 영혼의 경계를 넘어 서로의 곁에 남는 것을 선택한 서영민(윤찬영 분)과 강지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귀신의 마음에 사랑이 싹트면 승천한다는 법칙을 알게 된 서영민은 강지현이 그랬듯 안타까운 거리두기에 나섰다. 그러나 응급실에서 삶과 죽음이 갈라지는 현장을 목격한 두 사람은 아무리 사랑하는 사이더라도 언젠가는 헤어지게 된다는 사실을 실감하기에 이르렀다. 이에 후회 없이 옆에 있어주는 것을 약속하며 강지현에게 입맞추는 서영민의 모습은 심박수를 폭발시켰다.

한편, 두 사람은 딸을 찾아달라는 고두강의 의뢰를 접수함으로써 그의 파트너이자 강지현의 아버지인 강형수의 존재를 찾아내는 데까지 성공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고세라의 세미나 현장에 모인 서영민과 강지현, 강형수 부녀, 고두강과 고세라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더한다. 먼저 눈길을 끄는 것은 강형수를 바라보는 강지현의 묘한 시선이다. 아직 기억이 완전히 돌아오지 않은 그가 아버지를 알아볼 수 있을 것인지는 미지수인 상황. 이들 부녀의 재회에서 어떤 일이 일어날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마침내 그토록 그리워하던 딸을 다시 본 고두강의 눈물도 눈길을 끈다. 어릴 때의 모습을 마지막으로 기억하고 있는 그에게 과학자로서 장성한 딸 고세라는 그저 벅차고 빛나는 존재다. 하지만 고세라에게 있어 고두강은 딸보다도 일을 우선시한, 무정한 아버지일뿐. 과연 고두강이 오해를 풀고 무사히 성불할 수 있을지, 귀신 전용 택시가 이번에도 어김 없이 활약을 보여줄지 이목이 집중된다.

‘딜리버리맨’ 제작진은 “이성적이고 냉철한 과학자인 고세라는 귀신 전용 택시로서는 까다로운 상대다. 서영민은 그를 설득하기 위해 자신의 여린 진심까지 꺼내놓는다”라며 “애틋한 부녀 서사를 완성할 김정태, 전효성의 호연 역시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지니 TV 오리지널 ‘딜리버리맨’ 8회는 23일 밤 9시 공개된다.


홍유선 기자 0314sun@hanmail.net
홍유선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홍유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