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ater 아시아물위원회(AWC), UN 2023 물 총회 참여

경제
K-water 아시아물위원회(AWC), UN 2023 물 총회 참여
AWC, 대한민국 유일 물관련 특별인증기관으로 ‘UN 2023 물 총회’ 참여 및 공식행사 개최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물 이슈 투자 확대 강조 및 글로벌 협력 플랫폼을 통한 아시아 국가 지원 확대 등 다양한 협력방안 제안
  • 입력 : 2023. 03.26(일) 18:52
  • 정민준 기자
경제
△ UN 2023 물 총회에서 개최된 AWC 부대행사에서 해외정부 대표로 인도네시아 바수키 하디물요노 공공사업주택부 장관(왼쪽 두번째)과 투자기관 대표로 ADB 엄우종 사무총장(오른쪽 첫번째) 각 기조연설과 축사를 전했다.(2023. 3. 23.(현지시간))
[경제/CTN]정민준 기자ㅣ한국수자원공사(K-water)가 아시아 대표 물 분야 국제협력기구인 아시아물위원회(이하 AWC)의 회장기관으로서 지난 22일부터 24일까지 뉴욕에서 진행되는 ‘UN 2023 물 총회’에 참여했다.

AWC는 아시아 국가와 UN 등 국제기구를 연계하는 물분야 대표 협력 플랫폼으로 2016년 설립되어 2023년 현재 해외 정부 및 국제기관 등 총 24개국 152개 회원기관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대한민국 대표 물관리 기관으로서 AWC 설립을 주도하며 AWC 회장기관이자 사무국 역할을 수행, 아시아 국가들의 기후위기대응과 물 이슈 해결을 위한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UN 2023 물 총회’는 2018년 지속 가능한 개발을 위한 물 국제 행동 10년 이행에 대한 중간 종합검토 결의안을 채택한 데 따른 것으로 ‘물과 위생’을 주제로 UN 회원국 정부 및 UN 경제사회이사회 인증자격을 부여받은 기관에 한해 참여, 논의를 진행한다.

특히, 이번 회의는 1977년 마르델플라타(Mar Del Plata)에서 열린 UN 물 회의 이후 46년 만에 UN이 개최하는 물 관련 공식 회의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AWC는 그간 AWC가 추진해온 물 관련 국제회의 및 다양한 협력 활동을 UN에 제출, 아시아 물 이슈 아젠다화 성과 등을 인정받아 특별인증기관으로 승인받았으며 대한민국 유일 물 관련 인증기관으로 회의에 참여, UN 본부 내에서 공식 부대행사를 개최하였다.

부대행사는 회의 2일 차인 3월 23일 ‘글로벌 물 이슈 투자 확대 및 SDG6* 달성 가속화 기여방안’을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인도네시아 및 필리핀, 라오스 등 정부 관계자와 아시아개발은행, 세계은행, 녹색기후기금, 미주개발은행 등 물 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AWC는 환경부 및 경제협력개발기구, 유엔개발계획과 추진하고 있는 ‘메콩 유역 취약 도시지역의 통합수자원 관리 및 기후 적응력 증진사업’, ‘아시아 국가 지속가능한 물안보를 위한 투자 활성화 사업’ 등 협력사업을 공유하며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물 분야 투자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글로벌 협력 플랫폼을 통한 아시아 국가 지원 확대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제안했다.

박평록 한국수자원공사 기획부문이사는 “물 분야 최고위급 회의에서 아시아의 물 이슈 해결을 위한 실질적인 논의가 진행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회의를 계기로 AWC가 해외 정부와 국제기구, 투자기관을 연결하는 글로벌 물분야 플랫폼으로서 한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