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호 시장, 세종시 지방통합방위회의 개최…지역방위태세 점검

세종
최민호 시장, 세종시 지방통합방위회의 개최…지역방위태세 점검

민·관·군·경·소방 통합방위태세 확립 다짐
  • 입력 : 2023. 03.28(화) 16:23
  • 정민준 기자
세종
▲28일, 세종특별자치시(최민호 시장)가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3년 세종시 지방통합방위회의’를 개최하고 지역안보태세 확립을 다짐했다.
[세종/CTN]정민준 기자ㅣ세종특별자치시(최민호 시장)가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3년 세종시 지방통합방위회의’를 개최하고 지역안보태세 확립을 다짐했다.

시 통합방위협의회는 통합방위법에의한 민·관·군·경·소방 협의체로, 최민호 시장이 의장을 맡고 있다.

이번 통합방위회의에는 의장인 최민호 시장을 비롯해 김관수 32사단장, 장거래 세종시소방본부장 등 통합방위협의회 위원 17명이 참석했다.

이날 참석한 통합방위협의회 위원들과 군·경·소방관서의 장, 국가중요시설 관계자 등은 2023년 통합방위 시책 추진 방향 등을 보고 받고, 심도 있는 주제토의를 통해 지역통합방위 역량을 제고했다.

특히 최 시장은 북한의 7차 핵실험 가능성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 등 전략적 도발이 지속되고 있고, 각종 사이버공격과 테러 위협도 커지고 있는 엄중한 상황속에서 안보 위협에 대비하기 위한 지역의 민·관·군·경·소방 총력 안보태세 강화를 강조했다.

아울러 최민호 시장은 “위기 시에 흔들림 없이 재빠른 대응이 가능토록 평소 통합방위요소 간에 유기적이고 철저한 협력 체계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유관기관의 협조를 당부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