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마을 공사현장, 주민이 직접 감독한다

세종
우리마을 공사현장, 주민이 직접 감독한다

2023년 주민참여감독관 위촉식 개최…감독관 81명 임명
  • 입력 : 2023. 03.30(목) 18:02
  • 정민준 기자
세종
△ 2023년 주민참여감독관 위촉식 개최
[세종/CTN]정민준 기자ㅣ주민들이 감독관으로 나서 직접 마을의 공사 현장을 찾아 사고 예방에 나선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는 30일 여민실에서 ‘2023년 주민참여감독관 위촉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는 주민생활과 밀접한 마을 공사 92건을 대상으로 지역 주민 81명을 감독관에 임명했다.

감독관은 마을 공사의 착공부터 준공까지 모든 과정의 불법·부당행위를 감시하고 시정을 요구하며, 마을 주민들의 의견과 애로사항을 수렴해 시에 건의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시는 마을진입로 확장, 배수로 설치, 보안등 공사, 마을회관 수리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공사를 대상으로, 지난 2일부터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주민참여감독관을 추천받았으며 선정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감독관을 선정했다.

이날 위촉식은 위촉장과 감독관증 수여를 비롯해 주민참여감독관 활동을 위한 직무교육, 청렴교육도 함께 실시됐다.

직무교육에서는 ▲주민참여감독관 제도 이해 ▲감독관 임무 ▲수행기준 ▲수행횟수(최소 5회이상) 등 감독관 임무 숙지 등이 다뤄졌다.

조규태 회계과장은 “마을 일을 잘 아는 주민들이 직접 공사감독관으로 참여하는 것은 현장에서 해결책을 찾는 좋은 방법이 될 수 있다”라며 “공사 현장의 사고 예방에 관심이 높은 만큼 상시 감독체계를 구축해 안전하고 투명한 세종시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