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땅속으로 전기선을 깔자!

옥천
옥천군, 땅속으로 전기선을 깔자!
전선지중화 3단계
  • 입력 : 2023. 05.16(화) 22:19
  • 이기국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옥천읍 삼양로 / 옥천교육지원청 주변 전경(사진제공 옥천군)
[옥천/CTN]이기국 기자 = 옥천군은 오는 17일부터 전선지중화 3단계 사업인 '옥천읍 삼양로(옥천중)그린뉴딜 지중화 공사'에 본격 돌입한다.

황규철 옥천군수의 민선8기 공약사업으로 약 63억원 사업비를 투입해 진행한다.

군은 2022년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그린뉴딜 지중화 사업에 선정돼 국비 7억 3,500백만원을 확보한 상태이다.

공사 구간은 옥천읍 제이마트 사거리에서 시외버스 터미널 사거리까지 약 1.0km이다.

도심 구간에 거미줄처럼 얽혀 있는 공중 선로와 전주가 철거되면 보행자 중심의 안전한 통행로가 확보되고, 시가지 경관이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돼 활기찬 거리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규철 군수는 "지중화 사업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삼양로 내 도로굴착 공사로 교통 정체 등 일시적인 불편 사항이 불가피해, 인근 상인 및 주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등 주민 불편과 피해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연당 이기국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이기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