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건축 심의 전문성, 효율성 강화된다.

경제
공공건축 심의 전문성, 효율성 강화된다.
전문자격, 실무경력 갖춘 공공건축심의위원 52명 구성
  • 입력 : 2023. 05.23(화) 19:48
  • 박형태기자
경제
[경제/CTN]박형태 기자 = 조달청(청장 이종욱)은 제3기 공공건축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오는 6월1일 이후 추진되는 조달청 맞춤형서비스* 사업의 건축기획심의부터 본격 운영한다.

시설분야 전문 인력이 없거나 시설공사 수행 경험이 없어 사업추진에 어려움이 있는 기관에 시설사업 추진과정(기획, 설계, 공사관리 등) 전체 또는 일부를 대행하는 서비스

본 위원회는 조달청이 관리하는 연간 약 60건, 2.5조원 규모 시설사업에 대해「건축서비스산업 진흥법」에 따라 디자인관리방안, 공간구성 및 운영계획 등 건축기획의 적정성을 심의한다.

이번에 구성된 공공건축심의위원회는 건축계획 및 건축설계, 도시계획, 조경 분야에서 건축사, 기술사 등 전문자격 또는 관련분야 실무경력을 갖춘 총 52명의 전문가로 구성됐다.

분야별로 보면, 건축계획 및 건축설계 45명, 도시계획, 조경 분야는 7명이며, 외부위원과 조달청 내부위원은 각각 49명, 3명이다.

또한, 건축사, 기술사, 학계 등 37명의 민간전문가를 위원회에 참여시켜 민간의 전문 의견을 충실히 반영할 수 있게 했다.

특히, 이번 심위위원들은 10년 이상 실무경력 요구, 대학교수 자격 상향(조교수→부교수 이상) 등을 반영하여 강화된 자격기준에 따라 선정됐다.

강성민 시설사업국장은 "사업 목적, 이용자 요구, 입지여건 등 사업 특성을 반영한 설계방향을 제시하고 설계품질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사업초기의 건축 기획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한 뒤 "전문성 있는 건축기획 심의를 통해 건축사업의 효율성과 디자인 품격을 높이고 공공 건축물의 가치를 향상시킬 수 있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