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마음 한뜻으로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

영동
한마음 한뜻으로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
26일 군민의날 행사장서 범군민 결의 대회
  • 입력 : 2023. 05.26(금) 22:46
  • 이기국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정영철 군수가 무대위에서 범국민 결의대회를 주재하고 있다.(사진제공 영동군)
[영동/CTN]이기국 기자 = 충북 영동군민들이 세계인의 화합의 무대가 될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의 유치를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영동군은 26일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에 따른 군민 분위기 조성과 유치 의지 확산을 위해 군민 염원을 고스란히 담아 군민 결의대회를 가졌다.

제20회 영동군민의 날과 연계해 영동체육관 광장 주차장 희망복지박람회 메인무대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2천여명의 많은 군민들이 참여해 한마음 한뜻으로 엑스포 유치를 기원했다.

난계기념사업회가 주관하고, 한국수력원자력(주), 영동문화원, 영동군주민자치협의회, 영동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후원했다.

김진석 영동부구수의 경과보고에 이어, 박명종 기념사업회 이사장의 대회사, 정영철 군수의 격려사, 박덕흠 국회의원의 치사, 이승주 군의회의장의 축사 등이 이어졌다.

이어 전날 열린 씨오프 아시아퍼시픽 섹터회의에서 작성한 성명서를 우돔삭 삭문웡 씨오프 아시아 퍼시픽 섹터 회장이 발표했으며, 서민석 난계기념사업회 사무국장이 결의문을 낭독했다.

이후 김국기 도의원, 백승원 문화원장, 강영곤 한수원영동양수건설실장이 참여해 힘차게 구호를 제창했다.

4만 5천 군민의 확고하고 결연한 의지가 담긴 유치 결의문과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 촉구 구호가 장내에 울려 퍼지면서 행사장은 새로운 도전에 대한 희망으로 가득찼다.

그간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 유치 기원 챌린지와 함께 정월대보름 행사, 월류봉 둘레길 걷기대회 등 지역 행사와 연계한 홍보와 전략적인 유치활동이 이어지면서 국악엑스포에 대한 관심과 유치 열기가 지속되고 있다.

세계국악엑스포 유치를 지지하는 붐업 분위기 조성과 국악의 고장 영동의 숨겨진 매력을 알리며 국악엑스포 개최를 차근히 준비하고 있다”

군은 군민 공감과 소통을 바탕으로 전략적인 유치 활동을 추진하면서 지역을 넘어 전 국민의 관심과 공감대를 확산시킨다는 방침이다.

정영철 군수는 "범 군민 결의대회를 가지며 영동군이 가진 저력을 여실없이 보여줬다"며 "위기 때마다 빛을 발한 군민들의 결집된 역량으로 국악의 메카인 영동에서 국악의 역사를 새로 쓰고 세계인의 화합의 무대가 펼쳐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국악엑스포는 세계 각국의 대표적인 국악을 매개로 한국과 세계를 연결하고, 국악의 대중화, 산업화, 세계화를 위하여 변화되고 있는 국악의 다양하고 매력적인 요소를 시연하는 대한민국 최초의 국악분야 엑스포이다.

영동군은 '국악으로 만나는 미래문화, 희망으로 치유받다'주제로 2025년 9월 12일부터 10월 11일까지 레인보우 힐링관광지 일원에서 엑스포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연당 이기국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이기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