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장마철 대비 '가축분뇨 배출·처리시설 단속' 나선다

논산
논산시, 장마철 대비 '가축분뇨 배출·처리시설 단속' 나선다
  • 입력 : 2023. 05.31(수) 10:16
  • 정지철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논산시청 전경
[논산/CTN]정지철 기자 = 논산시(시장 백성현)가 곧 다가올 장마철에 대비해 하천 수질 환경을 지키고 가축분뇨로 인한 냄새를 저감하고자 ‘가축분뇨 배출·처리시설 단속’에 나선다.

충청남도 및 타 시군과 합동으로 이뤄지는 이번 단속은 6월 1일부터 22일까지 펼쳐진다. 단속 대상은 관내에 위치한 가축분뇨 배출·처리시설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하천 또는 농경지 등 가축분뇨 야적 및 유출 행위 △배출시설의 관리기준 준수 여부 △시설 준공검사 이행 후 사용 여부 등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단속에서 적발된 고의적 불범행위는 관계 법령에 따라 엄중히 사법 처리할 예정”이라며 “수질 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