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벼농사 종합평가회' 개최

당진
당진시, '벼농사 종합평가회' 개최
- 농업인 현장학습 기회 제공, 고품질 당진쌀 생산을 위한 기술․정보 공유
  • 입력 : 2023. 09.22(금) 08:57
  • 가금현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벼농사 평가회 시장님 인사말씀/제공=당진시
[당진/CTN]가금현 기자 = 당진시농업기술센터(소장 구본석)는 지난 21일 정미면 대운산리에 위치한 벼 신기술 평가단지에서 ‘벼농사 종합평가회’를 개최했다. 평가회는 오성환 당진시장을 비롯한 농업인 및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벼농사를 평가·분석했다

이곳 평가회장은 최근 육성된 품종과 당찬진미 등 14개 품종의 비교전시포와 재식밀도 비교포, 직파재배 전시포, 우량종자 증식포 등을 조성해 농업인들에게 새로운 품종과 기술, 정보를 공유하는 장이 되었다.
당찬진미 등 14개 품종 비교 분석

6월 고온, 7~8월 잦은 강우 및 일조 부족으로 출수 지연 및 잎집무늬마름병, 깨씨무늬병 등 병 발생이 증가했고, 벼잎벌레, 혹명나방 등의 해충 발생도 증가했다. 특히, 혹명나방의 경우 강우로 인해 적기방제를 못하여 후기까지 대발생했다. 과비답과 늦게 이앙한 포장에서 특히 피해가 컸다. 다행히 태풍의 영향이 적어 9월 현재 벼 작황은 평년작 이상을 예상한다.
품종별·재배유형별 전시포장 관찰 및 평가

센터 관계자는 “벼가 여물 때 하는 물관리가 수량 및 품질에 미치는 영향이 커 9월 하순까지 간단관개(물을 3일 대고 2일 정도 말려주는 것)를 실천해달라”며 “앞으로 항상 기상 이변을 염두에 두고 적량의 비료를 사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오성환 시장은 “여름철 폭염과 출수기 잦은 강우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 영농하느라 고생이 많았다”며 농업인을 격려했다. 또한 “당진특화품종인 ‘당찬진미’를 확대 보급하여 당진쌀의 경쟁력을 키워 나가자”고 강조했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가금현 기자 입니다.
긍정적인 사고로 의리를 지키며 살고싶다.
술은 웃음소리가 밖에까지 들리도록 마셔라!
내가 그자리에 있다고

CTN·교육타임즈·충청탑뉴스·CTN방송 발행인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가금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