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메이커 팀’, 지역 환경개선 위한 사업 성공적 추진

천안
‘정글메이커 팀’, 지역 환경개선 위한 사업 성공적 추진
- 천안형 청년도전 프로젝트, 버스킹 공연 보고 쓰레기 주워주세요!
- 10월 8일 신방공원 쉼터공연장에서 마지막 공연 예정
  • 입력 : 2023. 09.28(목) 06:44
  • 강현수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2023년 천안형 청년도전 프로젝트’ 공모에 선정된 8개 팀 중 ‘정글메이커 팀’이 버스킹 공연을 펼치고 있다.
[천안/CTN]강현수 기자 = 천안시가 추진하는 청년정책 사업인 ‘2023년 천안형 청년도전 프로젝트’ 공모에 선정된 8개 팀 중 ‘정글메이커 팀’이 지역 환경개선을 위한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천안형 청년도전 프로젝트는 청년들의 시각에서 다양한 아이디어를 직접 제안, 실행까지 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정글메이커 팀은 스테이지 그린(Stage Green)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청년예술인들이 지역공원이나 먹자골목에서 버스킹 공연을 펼치면 팁 대신에 쓰레기 수거 캠페인에 동참하도록 독려하고 있다.

쓰레기를 모으는 수거함을 설치하고 버스킹 공연을 관람하는 주민들이 직접 쓰레기를 주워 수거함에 넣도록 하면서 환경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깨끗한 지역 환경을 함께 조성하고자 했다.

버스킹 공연 후에는 모은 쓰레기양에 따라 1인 가구 청년에게 굿즈 휴지 등 생필품을 지원해 환경개선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데에도 힘썼다.

정글메이커 팀은 5회의 공연 중 9월 8~9일 두정 버스킹 공연장, 9월 22일 천호지어울림마당, 9월 23일 신부문화공원에서 4회 공연을 마쳤으며, 10월 8일 신방공원 쉼터공연장에서 마지막 1회의 공연을 앞두고 있다.
‘정글메이커 팀’ 버스킹 공연을 즐기고 있는 시민들.

공연 관람자 A 씨는 “버스킹을 관람하면서 주변 환경개선을 위해 쓰레기를 모으는 공연은 처음으로 접해 신선했으며, 또 마음에 선한 기운이 들어오는 거 같아 기분이 좋았다”고 말했다.

정글메이커 팀은 “지역 환경개선은 물론 건전한 의식을 지닌 청년예술인 네트워킹 및 커뮤니티 형성에도 기여하고자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선한 영향력을 확대하고 건전한 마음을 가진 지역예술인 모임이 더욱 활성화돼 커뮤니티 모임이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현수 기자 visso8478@naver.com 강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