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진석 의원, "이장ㆍ통장 기본수당 인상 요구" 성과 이뤄!

정치
문진석 의원, "이장ㆍ통장 기본수당 인상 요구" 성과 이뤄!
- 10일, 행안위 국정감사에서 이장ㆍ통장 수당 현실화 요구
- 문진석,“이·통장뿐만 아니라 반장도 처우개선 필요”
  • 입력 : 2023. 10.30(월) 23:38
  • 강현수 기자
정치
정치
4·15총선
문진석 더불어민주당 천안시갑 국회의원
[정치/CTN]강현수 기자 = 30일, 문진석(더불어민주당, 충남 천안갑) 의원은 이장·통장 처우개선을 위해 이장ㆍ통장이 받는 기본수당이 인상된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이장ㆍ통장의 역할이 증가함에 따라 현장 활동의 적극성을 확보하고 책임감 강화를 위해 기본수당 인상 계획을 발표했다. 주요 내용은 2024년부터 이장ㆍ통장의 기본수당 기준액을 현행 30만 원에서 40만 원으로 인상하는 것이다.

지난 10일, 문진석 의원은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통장의 낮은 기본수당 및 회의 수당 문제를 지적하고, 물가 상승을 반영한 수당 현실화를 요구했다. 이에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문 의원님의 지적에 공감한다며, 수당 현실화를 하겠다.”라고 답한 바 있다.

문 의원은 “정부의 발 빠른 대처에 감사하지만, 반쪽짜리 정책에 불과하다.”라고 말하며, “지방행정의 최일선에서 봉사하는 반장은 20년간 1년에 5만원의 수당을 받고 있다. 반장에 대한 처우개선도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강현수 기자 visso8478@naver.com 강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