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럼피스킨병 방역 총력 대응

금산
금산군, 럼피스킨병 방역 총력 대응

11월 1일까지 관내 예방접종 마무리
  • 입력 : 2023. 11.01(수) 15:06
  • 정민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금산군은 최근 확산하고 있는 럼피스킨병의 관내 전파를 막기 위한 방역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금산군청 제공)
[금산/CTN]정민준 기자ㅣ금산군은 최근 확산하고 있는 럼피스킨병의 관내 전파를 막기 위한 방역에 총력 대응하고 있다.

군은 지난 29일부터 공수의사 및 개업 수의사 총 4명을 접종 요원으로 지정하고 긴급 백신접종에 나서 50두 미만 소규모 농가의 접종을 돕고 있으며 50두 이상 농가에 대한 접종 여부 예찰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11월 1일까지 관내 한육우 및 젖소 1만1736두에 대한 접종을 모두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어 럼피스킨병 전염의 원인인 모기, 흡혈파리, 진드기 등을 막기 위한 살충제와 유충제거제 등을 배부해 방제 활동에도 힘을 쏟고 있으며 농장 축사 주변 소독도 강화하고 있다.

제1종 가축전염병인 럼피스킨병은 소에서만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질병으로 피부 점막에 단단한 혹, 피부 결절로 인한 유산, 가죽 손상, 우유 생산 급감 등을 유발하는 질병이다.

군 관계자는 “관내 럼피스킨병 전염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소 사육 농가에서는 모임을 금지하고 소독을 철저히 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