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새 학기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앞장’

대덕
대전 대덕구, 새 학기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앞장’
오는 29일까지 유해환경·교통안전·식품안전·불법 광고물 등 점검
  • 입력 : 2024. 03.14(목) 13:28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덕구청 제공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덕구(구청장 최충규)가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을 위해 오는 29일까지 어린이 보호구역 내 안전사고 예방에 나섰다.

대덕구에 따르면 구는 지역 초등학교 주변을 대상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교통안전 △유해환경 △식품 안전 △불법광고물 등 중점 관리가 필요한 4대 분야를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먼저 교통안전 분야는 △불법 주정차, 과속 등 법규 위반 단속 △등하교 시간 통행·통학 차량 등 교통안전 점검 △어린이 보호구역 내 횡단 보도 앞 일시 정지 지도·점검 등을 실시한다.

유해환경 분야는 △교육환경 보호구역 및 주변 지역 유해시설 지도·점검 △음란·퇴폐 행위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식품 안전 분야는 학교 식재료 납품업체의 위생 상태 및 식중독 예방·점검에 방점을 두고 있으며, 불법 광고물 분야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노후·불량 광고물 정비와 불법 옥외광고물 단속 등을 계획하고 있다.

특히, 구는 등하교 시간대 위주로 현장점검을 진행해 학교 주변 사고를 예방하고, 문제점 개선 방안 등을 마련할 예정이다.

최충규 대덕구청장은 “새 학기 초등학교 주변 안전 취약 요소에 대한 점검과 단속을 통해 우리 대덕구 어린이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한 학교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