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대덕구, 납세자 편의 향상… 5월 한 달 ‘합동 신고창구’ 운영

대덕
대전 대덕구, 납세자 편의 향상… 5월 한 달 ‘합동 신고창구’ 운영
북대전세무서 대덕민원실서 신고 도움·자기 작성창구 등 운영
65세 이상 고령자·장애인에 전자신고 도움 지원… “납세 편의 앞장”
  • 입력 : 2024. 05.01(수) 18:16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덕구청
[대전/CTN]정민준 기자ㅣ 대덕구(구청장 최충규)가 5월 한 달간 납세자의 납세 편의를 위해 송촌동 북대전세무서 대덕민원실에서 ‘합동 신고 창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대덕구에 따르면 이번 ‘합동 신고 창구’는 개인지방소득세와 종합소득세를 세무서와 지자체에 각각 신고해야 하는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는 신고 창구를 ‘신고 도움 창구’와 ‘자기 작성 창구’로 이원화해 운영하며, ‘신고 도움 창구’는 모두채움신고서 대상자 중 65세 이상 고령자와 장애인에 한정해 담당 공무원이 전자신고 도움을 지원한다.

이번 신고 대상은 2023년 귀속 종합소득이 있는 납세자로, 납세자가 전자신고를 이용할 때는 국세청 홈택스에서 종합소득세 신고 후 위택스 ‘신고하기’ 버튼을 클릭하면 한 번에 개인지방소득세 신고까지 처리할 수 있다.

최충규 대덕구청장은 “방문 신고를 해야 하는 납세자의 편의를 위해 ‘대덕구 신고센터’를 운영하게 됐다. 납세자의 혼란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운영 및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 확정신고 및 납부 기간은 이번 달 31일까지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