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업' 위하준, tvN 순정남 계보 잇는 사랑꾼 등극

연예
'졸업' 위하준, tvN 순정남 계보 잇는 사랑꾼 등극
  • 입력 : 2024. 05.31(금) 09:04
  • 홍유선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 제공=tvN
[연예/CTN]홍유선 기자 = tvN ‘졸업’ 위하준이 김수현, 변우석에 이어 tvN 표 순정남 계보를 잇는 확실한 사랑꾼으로 등극했다.

tvN 토일드라마 ‘졸업’(연출 안판석, 극본 박경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주)제이에스픽쳐스)이 회를 거듭할수록 짙어지는 멜로 감성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준호(위하준 분)의 첫사랑 고백 키스를 시작으로 사제(師弟) 관계의 선을 넘어 경로를 이탈하기 시작한 서혜진(정려원 분). 두 사람의 짜릿한 변화는 앞으로 펼쳐질 어른 멜로를 더욱 기대케 했다. 무엇보다도 고등학교 시절부터 ‘선생님’ 서혜진이 첫사랑이었고, 모든 순간이 서혜진으로 가득했다고 온몸으로 드러내며 다가서는 순정 연하남 모먼트는 시청자들을 무장해제 시켰다.

시청자들 역시 올 상반기 메가 히트를 기록한 ‘눈물의 여왕’ 김수현, ‘선재 업고 튀어’ 변우석이 일으킨 ‘순정남 신드롬’ 계보를 잇는 위하준의 활약에 뜨거운 호응을 보내고 있다. ‘눈물의 여왕’ 백현우 역을 맡은 김수현은 홍해인(김지원 분)을 향한 애틋하고 절절한 사랑의 감정을 연기하며 큰 인기를 모았다. 홍해인을 둘러싼 위기를 함께 극복하며 사랑의 감정을 깨달아가는 백현우의 순정은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며 종영 이후에도 식지 않는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선재 업고 튀어’에서 류선재를 연기한 변우석은 임솔(김혜윤 분)을 향한 순애보를 드러내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너 구하고 죽는 거면 괜찮아”라고 말한 ‘솔친자(임솔에게 미친 자)’ 류선재의 매력은 변우석의 풋풋한 연기와 폭발적인 시너지를 일으키며 신드롬급 화제성을 낳았고, 여전히 시청자들은 ‘선재앓이’ 중이다.

14년 동안 첫사랑 서혜진을 향한 마음을 간직해온 ‘졸업’ 이준호 역시 누구에게도 지지 않을 사랑꾼이다. 이준호는 대기업 사원증까지 포기하고 서혜진의 곁으로 돌아와 사제에서 동료로, 그리고 남자로 단숨에 관계의 터닝포인트를 가져오며 서혜진을 비롯한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때론 금쪽이 제자였다가 한순간 깊어진 눈빛으로 서혜진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는 발칙함, 오랜 기다림 끝에 사랑을 고백하는 순정, 무수한 의미가 담긴 ‘밀당(밀고 당기는) 어록’으로 감정의 ‘행간’을 궁금하게 만드는 국어 강사 이준호만의 직진 플러팅이 설렘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멜로 최적화 배우’ 위하준의 진가에 힘입어 화제성도 상승세를 탔다. 굿데이터코퍼레이션 공식 플랫폼인 펀덱스(FUNdex)에서 발표한 TV 드라마 부문 화제성이 2주 연속 상승, 5월 4주 차 순위에서 3위에 안착했다. 또 ‘졸업’ 6회 티빙 라이브 시청 UV(순방문자수)는 4회 대비 80%가량 증가해 화제를 모았다.

한편, tvN 토일드라마 ‘졸업’ 7회는 오는 6월 1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홍유선 기자 0314sun@hanmail.net
홍유선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홍유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