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종영까지 단 2회’ 장기용♥천우희, 쌍방 구원하고 꽉 닫힌 해피엔딩 맞을까

연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종영까지 단 2회’ 장기용♥천우희, 쌍방 구원하고 꽉 닫힌 해피엔딩 맞을까
  • 입력 : 2024. 06.07(금) 08:55
  • 홍유선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제공=JTBC
[연예/CTN]홍유선 기자 =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장기용, 천우희, 수현이 최종회를 앞두고 종영 소감과 함께 마지막 관전 포인트를 전했다.

JTBC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연출 조현탁, 극본 주화미, 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 제작 글앤그림미디어·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이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죽음도 무릅쓰고 서로를 구하려는 복귀주(장기용 분)와 도다해(천우희 분), 잃어버린 행복과 능력을 되찾아가는 복씨 패밀리의 변화는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연일 뜨거운 호평이 쏟아지는 가운데 넷플릭스 글로벌 순위도 상승했다. 지난 5월 27일부터 6월 2일까지 누적 시청시간 1천740만 시간으로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TV부문(비영어) 4위를 기록한 것. 굿데이터코퍼레이션 공식 플랫폼인 펀덱스(FUNdex)에서 발표한 5월 5주차 TV-OTT 드라마 부문 화제성에서도 4주 연속 2위를 차지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장기용은 복귀주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했다. 그는 “‘히어로는 아닙니다만’과 복귀주를 사랑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라면서 “복귀주라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어떻게 그려낼지 고민이 많았다. 좋은 감독님, 작가님, 제작진과 동료 배우들 덕분에 마지막까지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라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최종회 관전 포인트로는 “각 캐릭터들의 감정선을 따라가다 보면 이야기에 더 깊숙이 몰입하고, 더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최종회까지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시청 독려도 잊지 않았다.

‘도다해’ 그 자체였던 천우희는 명불허전 연기로 극을 이끌었다. 그는 “모든 인물마다 소원하는 바를 이룰 수 있을지에 집중해남은 여정을 함께해 주시면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것 같다. 도다해는 진짜 가족을 만들 수 있을지, 복귀주는 과거로 돌아가서 도다해를 구해낼지, 복씨 패밀리와 찜질방 사기단이 저마다의 행복과 목표를 이룰 수 있을지, 이들 모두가 현실을 마주하며 어떤 변화를 겪을지 지켜봐 달라”고 관전 포인트를 짚으며 기대감을 더했다. 또 “‘히어로는 아닙니다만’과 함께해 주시고 사랑해 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들께 울림을 드리고 오래도록 기억되는 작품으로 남았으면 좋겠다”라며 “우리는 매번 과거를 후회하고 미래가 불안해서 ‘지금’ 이 순간을 잃어간다. 지금 주어진 현재를 만끽하면서 언제나 건강하고 평안하시기를 바란다”라고 진심 어린 메시지를 남겼다.

몸이 무거워져 하늘을 날지 못하게 된 ‘복동희’ 로 맹활약한 수현의 파격 도전은 성공적이었다. 특히 ‘그레이스’ 역 류아벨과의 티격태격 워맨스는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하며 시청자들의 응원을 불러일으켰다. 수현은 “복동희라는 캐릭터를 어떻게 봐주실 지 궁금하고 걱정스럽기도 했는데, 사랑스럽고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하다”라는 인사를 전했다. 이어 “지난 방송에서 복동희가 과거의 모습으로 돌아왔다. 복동희가 잃어버린 비행 능력과 자존감을 모두 되찾을 수 있을지 지켜봐 주시면 좋을 것 같다. 복동희의 감정에 집중해 따라가 보시면 좋겠다”라고 최종회 관전 포인트를 짚었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11회는 오는 8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홍유선 기자 0314sun@hanmail.net
홍유선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홍유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