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구악체험촌 주변 총 18억 투입

영동
영동구악체험촌 주변 총 18억 투입
숙박시설 리모델링, 보도블럭 교체, 가로등 교체 등
  • 입력 : 2024. 06.11(화) 21:46
  • 이기국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이달 말 착공해 올해 하반기에 완료될 예정인 국악체험촌 전경(사진제공 영동군)
[영동/CTN]이기국 기자 = 충북 영동군 심천면에 위치한 국악체험촌이 대규모 리모델링을 포함한 개선사업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지역 문화유산의 가치를 더욱 풍부하게 하고, 다음해 개최되는 2025 영동세계국악엑스포를 맞아 방문객들에게 더욱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군에 따르면 국악체험촌 개선사업은 총 사업비 18억원을 투입해 국악체험촌 내 숙박시설, 보도블럭, 그리고 가로등 교체가 진행된다고 밝혔다.

숙박시설의 경우 1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총 49개의 숙박실이 리모델링될 예정이다.

욕실개선, 벽지 및 마루교체, 테라스진입 차단시설 설치 등이 이뤄지며, 620여개의 내부조명과 난방시설도 새롭게 교체된다.

또한 노후된 보도블럭 교체 공사가 추진된다.

군은 사업비 4억4천만원을 투입해 노후와 침하로 안전이 우려되는 보도블럭 4,000㎡을 전면 교체, 보다 안전하고 접근성 높은 산책로와 통행로를 확보할 계획이다.

이어 체험촌 내 가로등 61개가 새로운 모델로 교체되며, 1억6천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새 가로등은 에너지 효율이 높은 LED 조명으로 교체돼 야간에도 방문객들이 편안하게 체험촌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국악체험촌 개선사업은 영동세계국악엑스포 개최를 앞두고 국악체험촌을 방문하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최고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며 "새로운 시설들은 국악의 아름다움을 더욱 잘 전달할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할 것이며, 영동군의 문화적 이미지를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
연당 이기국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이기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