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긴급 어린이 대상 집단급식소 위생점검

- 696개소 어린이집과 유치원 급식소 점검으로 집단 식중독 사전방지

김태연 기자 cks7089@naver.com
2020년 07월 03일(금) 13:53
[천안/CTN]김태연기자 = 천안시는 이달 말까지 안산 유치원 집단식중독 사고와 관련해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지역 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대한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위생 점검은 식중독 사고에 취약한 총 696개소의 어린이집과 유치원이 대상이며, 보존식 보관 여부, 조리실 등 내부시설 청결 상태,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여부, 기타 식품위생법 준수사항 이행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한다.

점검 외에도 시는 식중독 예방 요령 등 현장교육을 통해 집단 식중독 사전방지와 식품위생법 위반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 및 중요한 위반사항은 강력한 행정처분과 더불어 중점관리대상 업소로 지속적인 관리를 실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안전하고 건강한 어린이 급식이 제공되도록 철저한 위생 점검을 실시하고 여름철 식중독 사고 예방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태연 기자 cks7089@naver.com
이 기사는 CTN 충청탑뉴스 홈페이지(http://www.ct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