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음주운전 하는 순간 불행(不幸)이 찾아온다 !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2020년 10월 13일(화) 15:59
[기고/서산경찰서 동부파출소 경위 방준호 ] 술을 마시고 운전하는 사람은 대부분이 운전을 하면서도 걱정하는 것은 무엇일까 벌금도 내야하고 면허정지나 면허취소의 처벌이 있는 음주 단속일 것이다.

그러나 정작 음주운전자들이 걱정하고 겁내야 할 것은 음주단속이 아니라 대형사고, 사망사고로 이어지는 음주 교통사고라고 필자는 생각한다.

전봇대와 충돌한 차량 단독사고, 주차된 차량과의 충돌 등 경미한 사고임에도 교통사고 사망자가 발생한 경우를 살펴보면, 대부분 음주로 인한 과속, 음주로 인한 졸음운전 즉 음주운전이 대부분이다.

그러나 음주 운전자들은 시야의 범위가 좁아짐으로 주변에 주차된 차량을 발견하지 못하여 주차된 차량과 충돌사고, 전조등 등 불빛에 의해 좁아진 동공의 회복 속도가 늦어져 도로이탈사고, 중앙선 침범 사고가 흔히 발생한다고 한다.

즉 운전자들이 음주로 인하여 판단력이 떨어져 과속, 신호 위반, 중앙선 침범 등 교통법규 위반으로 이어지고 또한 교통사고, 사망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상당히 크다는 도로 교통관리 공단의 통계이다.

우리가 음주운전을 하는 이유를 한 번쯤 생각해 볼 필요성이 있다.
단지 다음 날 출근하기 불편해서 아니면 내일 당장 차가 필요해서 등 꼭 해야만 하는 특별한 사유가 있기보다는 단순한 불편으로 인한 경우가 대부분일 것이다.

그렇다면 음주운전을 하기 전 단속으로 인한 걱정보다는 혹시 나 자신이 음주운전으로 인하여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을까 다시 한 번쯤 생각해 보아야 할 것이다.


가금현 기자 ggh7000@hanmail.net
이 기사는 CTN 충청탑뉴스 홈페이지(http://www.ct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jnnews36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