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민간 자율점검 유도 '안전하기 좋은 날' 운영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2022년 01월 10일(월) 10:36
[공주/CTN]정민준 기자 =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겨울철 및 중대시기 대형화재 방지 민간인 참여 자율점검 유도 '안전하기 좋은 날'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안전하기 좋은 날은 기존 '전통시장 점포점검의 날'을 확대해 관내 판매시설·영화관 등 다중이용시설, 화재경계지구, 노유자시설, 공장, 물류창고, 공사장 등 대형화재 및 인명피해 위험이 있는 대상들에서 매달 1회 자율적 안전점검을 통한 화재예방에 목적을 두고 있다.

자율점검 주요 내용은 ▲전기난방용품·화목보일러·전기열선 등 화재위험 3대 용품 안전사용 ▲기름을 많이 사용하는 음식점 후드 청소 ▲전기·가스·유류시설 안전설비 ▲공사장 임시소방시설 설치와 가연물·화기 관리상태 ▲비상구 폐쇄 또는 장애물 적치 ▲소방시설 작동 상태 등이다.

유영신 대응예방과장은 "겨울철 및 중대시기 대형화재 발생률이 증가하고 있다"며 "화재 예방 안전수칙을 주기적으로 안내하여 화재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CTN - 확실하고 진실된 뉴스! 홈페이지(http://www.ct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