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소방서, 2022년에도 임산부119구급서비스 운영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2022년 01월 17일(월) 13:53
공주소방서 제공
[공주/CTN]정민준 기자 = 공주소방서(서장 류석윤)는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를 지난해 이어 올해도 시행한다고 밝혔다.

임산부 119구급서비스는 공주시 거주 임산부와 생후 1년 미만의 영아를 대상으로 해당 서비스 이용을 등록한 임산부가 출산, 출산 전·후 통증 및 출혈 등 응급상황 발생시 119에 신고를 하면 구급대원이 출동해 관내 임산부들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는 서비스다.

2021년 공주소방서의 임산부 구급서비스 등록 실적은 178건으로 2020년 72건 대비 60% 증가, 이용실적은 314건으로 2020년 160건 대비 49% 증가했으며, 임산부 119구급서비스 만족도 94%로 큰 호응을 얻었다.

임산부 119구급서비스 신청 방법은 임산부 및 보호자가 공주소방서 구조구급팀 (☎041-851-0312)에 직접 전화로 신청하거나, 공주보건소에 신청서를 작성해 제출하면 언제든 이용할 수 있으며 분만 예정일에 맞춰 사전 예약도 가능하다.

류석윤 소방서장은 "코로나19의 위험 속에서도 임산부가 안심하고 출산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고, 더욱 책임감 있는 119구급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CTN - 확실하고 진실된 뉴스! 홈페이지(http://www.ctnews.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